파워볼

(참고해라.) 금방 "궁금한 이야기 Y"에서 알려준 정보다.

신고 신고

패딩은 일종의 부력의 효과를 좀 볼 수 있고

 

오리털 파카로 된 건 굉장히 올래 뜰 수 있다.

 

보통 10분~20분 충분히 떠 있을 수 있고

 

즉 생존 가능성이 훨신 더 보장된다고 얘기할 수 있다.

 

 

 

 

날씨 추운데 한강 갈 사람들 요즘 휴대폰 방수 다 되니까 꼭 챙기고

 

글구 이거 꼭 알아둬야한다.

금방 내가 "궁금한 이야기 Y" 보고 느낀건데

 

한강에 뛰어내려서 운좋게 살잖아.

 

글면 119신고하지 말고

헤엄쳐서 나오는게 더 생존가능성이 있어보인다.

 

119에 신고하면 장난인줄 알고 출동하긴 출동하는데 대충 15분~20분 정도 수색하고 끝낸다.

궁금하면 (궁금한 이야기 Y) 보면된다.

 

 

 

 

 

나 119 소방대원들

 

사람구하는 직업이라서 존경하고 좋아했는데

 

"궁금한 이야기 Y" 보고 나서 싫어진다.




2분10초간 실제 통화기록 입니다.


위치 물어본 시간은 통화종료 20초전이라고 합니다.

 

(신고자 분) 제가 마포대교에서 뛰어내렸는데

 

(받은자 : 119대원) 마포대교에서 뛰어내렸다고요?

 

(신고자 분) 네 뛰어내렸는데 한강인데 안 죽어서 전화 드렸거던요. 

 

(신고자 분) 한강이에요. 지금. 

 

(받은자 : 119대원) 누가 한강이에요? 

 

(신고자 분) 제가 뛰어내렸거던요. 

 

(받은자 : 119대원) 아니 근데 지금 이렇게 말을 잘할 수가 있나요? 

 

(신고자 분) 지금 제가 수영하고 있어서 

 

(받은자 : 119대원) 네? 내린 거예요? 뛰어내릴 거에요? 

 

(신고자 분) 뛰어내렸어요. 

 

(받은자 : 119대원) 아~ 그래요? 근데 지금 한강인데 말을 잘하시네요. 

                     지금 강에서 수영하시면서 저하고 통화하시는 거예요?

 

(신고자 분) 진짜 죄송한데 장난전화 아니거던요. 

 

(받은자 : 119대원) 네? 여보세요? 

 

 

(받은자 : 119대원) 네. 그럼요. 장난전화라 생각 안 해요. 

                     아니, 좀 대단해서 말씀을 드린 거예요.

                     한밤중에 한강에서 수영하시면서

                     이렇게 전화까지 하는 것 보니까 대단해서

 

(받은자 : 119대원) 마포대교 남단 쪽이에요, 혹시 북단 쪽이에요. 

 

(신고자 분) 가운데요. 

 

(받은자 : 119대원) 가운데쯤이에요?

 

(신고자 분) 네

 

(받은자 : 119대원) 네 알앗어요. 전화 좀 잘 받아주세요. 

 

 

 

 

 

 

만약에 이통화가 장난전화 였다고 해도

 

전화받은 119대원이 조금만 신경 썼다만 

 

신고한 이 분은 생존가능성이 있었다고 말합니다.


2 공감
비공감 2


명탐정코난쿠도신이치
  • 응원랭킹
    -
  • 응원 적중 / 횟수
    - / -
  • 응원적중률
    -%
  • 공감랭킹
    -
  • 공감 / 비공감
    10531 / 3110

(참고해라.) 금방 "궁금한 이야기 Y… 의 댓글 (9개)

신고
유레플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오래뜨던말던 궁금한 사람없을거같은데 이사람은 궁금한가보네 ㅋ 뛰어내려서 헤엄처서 나와보던가 ㅋ

신고
전세계연봉1위대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TV 같은거 안보니?

신고한 사람은 실제로 뛰어내려서 물 위에 떠서 수영하면서 구조요청 했다잖아.

토토만하지 말고 ... TV 같은거 보고 살아라. 

21세기 100세 시대에 ... 100% 충분히 당신한테도 일어날수 있는 일이다.

 

=> 이 세상에 허위 신고가 많겠지만

119 구조대원 이란 : 허위 신고가 접수되더라도

사람 목숨이 걸린 문제라서 무조건 신속히 최대한 82 출동해야하는 의무가 있다.

신고
쪼금더김숙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뭔 개소리야 오리털 파카만 20분뜨는거지 너는 못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고
전세계연봉1위대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글 똑바로 읽어라.

말하는 싸가지가 넌 조만간 한강 가겠다.(119신고 하지마라.)

너 구해줄 구조대원 없단다.

신고
스파게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저도 이거 봣지만 119 에 머라할껀 아니라 봅니다.디질려고 뛰어내린 사람이 잘못이지 왜 그걸 119가 출동이 늦엇느니 어쩼느니 하면서 몰아가는지.... 사고로 해서 그 순간이었다면 머라할수도 있겠지만 이건 아니라고 봅니다

신고
전세계연봉1위대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저도 녹취 듣고 장난인줄 알고 그럴수도 있겠다 (처음)에 생각은 했는데요.

녹취들어보면 전화받은 119구조대원이 장난으로 인식을하는거 같더라고요.

신고
똥강아지멍멍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속상하네요

신고
전세계연봉1위대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한국시간 01월13일 일요일 NHL하키 깔끔하게 당첨먹자. 

신고
지옥에서온저승사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연봉아 형은 니맘다안다 아무말 안할테니 내한테 댓글 살살 달아주라 ^^ 

1>2

자유

자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비추천
152257 맨날폴더하나씩 ㅠㅠ 아 증말방법이읍나 정석아토토끊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0:47 33 0 0
152256 믈브 댓글(1 ) 대치동롯데캐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0:03 157 0 0
152255 믈브 2박스 ㄱㄱㄱㄱㄱㄱㄱ 댓글(2 ) 무적병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27 0 0
152254 모두 건승하십쇼 댓글(1 ) 메디큐브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99 1 0
152253 장정석 감독, "상승세 타자들이 상하위 걸쳐 잘 해줬다"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117 0 0
152252 '시즌 1호 홈런' 롯데 나종덕 "후회 없이 방망이를 돌렸다"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109 0 0
152251 [SC현장속보]악재가 겹친다! KIA 안치홍, 2회 자신이 친 타구에 맞고 교체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76 0 0
152250 지성준 복귀, 최재훈 없는 한화 안방 고민 풀어줄까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168 0 0
152249 장정석 감독, "박병호 2군 경기? 의미 없다..언제든 복귀 가능"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188 1 0
152248 한국축구의 무궁한 발전을 위하여 댓글(1 ) 하오니르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52 0 0
152247 염경엽 감독 "3선발 역할 소사, 부담도 덜 할 것이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55 1 0
152246 '선취득점'이 필요해! KIA, 박흥식 대행체제 이후 '선취득점=12승 무패'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87 1 0
152245 후랭코프 복귀 시동, 두산 로테이션 어떻게 되나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176 0 0
152244 복귀전 3승 놓친 맥과이어, 무엇이 잘못된 것일까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326 0 0
152243 팀타율 꼴찌 한화, 정은원 보는 재미가 전부인가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59 0 0
152242 3연승→3연패' KIA 터너, 이런 모습으로는 내년 재계약 어렵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46 0 0
152241 묵묵히 걸어온 정우람, 대기록에도 밝게 웃지 못했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34 0 0
152240 다음월드컵은 기대된다 꼬맹이들.. 댓글(1 ) 결과가보여요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447 1 0
152239 초보도 고수되는 파워볼 패턴 분석법 댓글(6 ) ●블랙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1484 6 3
152238 건승하입시더 댓글(3 ) 8922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593 1 0
152237 '메시 코스'를 밟고 있는 이강인, 어디까지 성장할까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390 0 0
152236 이강인 한국 남자 첫 FIFA 골든볼 수상, 마라도나-메시-포그바의 길을 따라간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305 0 0
152235 [U20월드컵] 골대 맞은 이재익의 헤딩 슛…외신들도 "아까웠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313 0 0
152234 리더' 이강인, 패배에도 형들 다가가 위로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90 0 0
152233 [U20월드컵] 축구협회, 준우승 태극전사에 포상금 지급키로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362 0 0
152232 [U20월드컵] 사소취대·꾸역꾸역팀…정정용 감독의 말로 돌아본 준우승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42 0 0
152231 [U20월드컵] 정정용호엔 특공대·응원단이 있었다…원팀으로 최고성적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43 0 0
152230 [U-20 준우승 현장]2골-4도움 이강인 골든볼 수상, 준우승에도 '슛돌이'의 가치 가장 빛났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35 0 0
152229 [U20월드컵] '부상자없이 준우승'…새역사 도운 숨은 영웅들의 헌신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52 0 0
152228 [U20월드컵] 고개들라 청춘들아…우치에 울려펴진 "대∼한민국, 젊은 그대"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6 256 0 0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