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볼

50억에 데려와 640억에 팔다…밀리탕 레알행의 승자는?

신고 신고

1년 만에 600억원의 차익을 봤다. FC포르투가 수비수 유망주 에데르 밀리탕(21)을 레알 마드리드로 보내며 얻은 이익이다. 

포르투는 지난 14일 이번 시즌이 끝나고 밀리탕이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한다고 밝혔다. 포르투는 밀리탕을 레알 마드리드에 보내며 바이아웃(이적허용금액)인 5천만 유로(약 643억원)를 얻어냈다. 

밀리탕은 브라질 출신의 1998년생 수비수로 센터백과 우측 풀백을 두루 볼 수 있는 자원이다. 유럽 진출 1년 만에 레알 마드리드를 비롯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에버턴 등 빅리그 클럽의 눈을 사로잡았다. 

레알 마드리드가 밀리탕에게 바이아웃을 투입하는 강수를 뒀다. 세르히오 라모스가 노장 반열에 접어들고 라파엘 바란도 심심찮게 맨유 이적설이 돌아 수비수 보강이 필요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21세에 불과한 밀리탕에게 5천만 유로를 투자했다.

레알 마드리드의 확신이 있겠지만 협상 상대인 포르투의 능력이기도 하다. 포르투는 예전부터 유럽 축구계 거상으로 불려왔다. 유능한 자원을 데려와 빅클럽에 비싸게 판매하는 방식으로 팀을 발전시켰다. 한동안 거상의 명성을 AS모나코에게 내주긴 했지만 밀리탕을 통해 면모를 과시했다.

포르투는 지난 2017년 12월, 상 파울루에 4백만 유로(약 51억원)를 주고 밀리탕을 사전 영입했다. 그리고 1년여 만에 레알 마드리드로 보내며 5천만 유로의 이적료를 확보하는 능력을 보여줬다.


0 공감
비공감 0


오수병
  • 응원랭킹
    -
  • 응원 적중 / 횟수
    - / -
  • 응원적중률
    -%
  • 공감랭킹
    -
  • 공감 / 비공감
    347 / 16

50억에 데려와 640억에 팔다…밀리탕 레알행의 승자는… 의 댓글 (3개)

신고
ForeverLucky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워 ㅋㅋ 50억짜리를 600억 ..

 

장인 ㅋㅋ

 

신고
레알뮌헨셀로나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달콤하군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

자유

자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비추천
152944 오랜만입니다! OX족장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0:08 11 0 0
152943 믈브벳 댓글(2 ) 무적병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70 0 0
152942 오랜만에 왔더니 채팅권한이없네요 댓글(3 ) 무소유배터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86 0 0
152941 캐쉬를 포인트로 변경이 가능하면 좋겠다. 댓글(1 ) 주봉이다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74 0 0
152940 아쉽다 노히트 불발! KIA 김기훈 프로 데뷔승 눈앞, 관건인 볼넷 4개로 막았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11 0 0
152939 '사구만 4개' 켈리, SK전 5이닝 6실점 부진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40 0 0
152938 KIA 김주찬 시즌 마수걸이 홈런, 키움 윤영삼 상대 투런포 작렬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10 0 0
152937 키움 영건 안우진 홈런만 2개 맞았다, KIA전 4이닝 6실점 부진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05 0 0
152936 KIA 김선빈 39일 만에 시즌 2호포 쾅! 4회 투런포 작렬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93 0 0
152935 KIA 이창진 시즌 3호포 쾅! 키움 안우진 상대 스리런 홈런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89 0 0
152934 KBO 에이스, 올해도 결국 양현종-김광현으로 귀결되나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30 0 0
152933 롯데 양상문 감독 "강백호 부상, 미안하고 마음 안좋아"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24 0 0
152932 '어지럼증 호소' 키움 샌즈, CT 촬영 결과 '특이사항 없음' 소견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18 0 0
152931 스포츠 채팅 하려면 어떡하죠?? 댓글(1 ) 오만방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05 1 0
152930 KT-롯데전 우천 취소, 26일 선발 배제성vs김원중 댓글(3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73 0 0
152929 오늘 야구 몇경기나 우천취소 될까요 ㅜㅜ 댓글(2 ) 센스자경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70 1 0
152928 키움 샌즈 이틀 연속 결장, 23일 롯데전서 머리에 공 맞고 어지럼증 호소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41 0 0
152927 "27일 선발 윤성환 아닌 맥과이어" 두산도, 삼성도 비가 반갑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84 0 0
152926 포항 삼성-두산전 우천 순연, 재편성은 포항 아닌 대구에서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47 0 0
152925 안녕하세요~ 댓글(2 ) 6756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05 1 0
152924 터지기 시작하는 홈런. SK 1위 독주에 날개 달았다 댓글(4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45 0 0
152923 KT 강백호 수술 끝, 신경 손상 '최악'은 피했다…복귀에 최대 4주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12 0 0
152922 뼈아픈 강백호의 부상 이탈. KT 윤석민 조용호 활약이 중요하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83 0 0
152921 롯데 3년차 투수 윤성빈, 성장과 도태의 갈림길에 섰다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87 0 0
152920 KT 베테랑 외야수 이대형 콜업. 대타요원으로 기대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70 0 0
152919 키움 박동원·이지영 '포수 더블 스쿼드', 이들이 일으킨 3가지 긍정효과 댓글(1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168 0 0
152918 오늘 야구전부 우취각입니까 ? 댓글(1 ) 센스자경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57 0 0
152917 오늘 국야 답지좀 알려주세요 댓글(2 ) 종민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309 1 0
152916 U-20 준우승 이후 첫 K리그 열고 보니…흥행대박은 아직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50 0 0
152915 U-20 월드컵 준우승 태극전사에 포상금 2천여만원 '균등' 지급 댓글(2 ) 라스강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6 226 0 0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