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볼

롯데 장시환 허리근육통 말소, 선발진 재정비 고민

신고 신고

 

롯데 자이언츠 장시환이 허리 근육통을 호소해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허상욱 기자 

 


최근 3연승을 달리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한 롯데 자이언츠가 또다른 고민을 안게 됐다.

선발투수 장시환이 허리 부상을 호소해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롯데는 16일 부산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경기를 앞두고 장시환을 말소하고 2군서 우완 사이드암스로 최하늘을 불러 올렸다. 
 

최하늘은 지난 6일 말소된 뒤 열흘 만에 1군 마운드를 밟게 됐다. 올해 2군서는 주로 선발로 등판해 6경기에서 3승2패, 평균자책점 3.86을 기록했다. 

장시환은 전날 LG전에서 3이닝 동안 5안타와 볼넷 3개를 내주고 2실점(1자책점)한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장시환은 4선발로 시즌을 시작해 꾸준히 로테이션을 지켰지만, 9경기에서 퀄리티스타트를 한 번 밖에 올리지 못했다. 2승3패, 평균자책점 6.19. 

장시환의 가장 큰 문제는 제구력 난조다. 36⅓이닝 동안 49안타를 얻어맞았고, 볼넷은 24개나 허용했다. 피안타율이 3할1푼6리, WHIP(이닝당 출루허용)가 2.01에 달한다.

여기에 허리 근육통까지 발생해 1군서 빼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 됐다. 롯데 양상문 감독은 이날 경기를 앞두고 "어제 시환이는 공이 초반부터 많았다. 어려운 상황이 만들어졌는데, 상대 선발이 윌슨인 점을 고려하면 더 이상 실점을 하면 안되는 상황이라 교체했다"면서 "몸이 또 아프다고 했다. 허리 근육통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양 감독은 "시환이는 부상이 심각한 건 아니다. 정비할 시간이 필요하다"며 "기본적으로 빠른 볼을 많이 던지도록 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장시환이 로테이션에서 제외되면서 롯데는 선발 두 자리가 비게 됐다. 박시영을 최근 불펜으로 보직이동시키면서 5선발을 새롭게 찾겠다고 했던 양 감독으로서는 또 한 자리를 고민해야 하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양 감독은 "원래 선발 한 자리가 비었을 때는 하늘이에게 맡기려고 했는데, 이제는 좀 변형시켜야 할 것 같다"며 "2군에서 선발로 던지는 투수도 있고 하니 상황을 보겠다"고 했다.

롯데는 17~19일 고척스카이돔에서 키움 히어로즈와 원정 3연전을 치른다. 첫 경기 선발은 브룩스 레일리이고, 토요일 선발이 현재로선 미정이다. 일요일은 지난 화요일에 던진 제이크 톰슨 차례다.  


0 공감
비공감 0


라스강타
  • 응원랭킹
    -
  • 응원 적중 / 횟수
    - / -
  • 응원적중률
    -%
  • 공감랭킹
    -
  • 공감 / 비공감
    46 / 2

롯데 장시환 허리근육통 말소, 선발진 재정비 고민 의 댓글 (4개)

신고
고기한쌈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포항윤석이☆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황소황소황소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여배만하는사람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1>2

자유

자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비추천
150510 수익내실뿐~~~~ 댓글(2 ) 토사장까기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5 142 0 0
150509 오늘 안산승 가능할까요~~~~~~~~ 댓글(1 ) 뚱캔coke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7 188 0 0
150508 비오는데 토토말고 김치전에 막걸리나 먹자 댓글(1 ) 교류직류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1 129 0 0
150507 안녕하세요 오늘 가입했어요 댓글(1 ) 버즈노란색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6 108 0 0
150506 막 롱안 FC B 이런 팀 경기들은 두폴아부탁해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5 120 0 0
150505 그래서 어디간다는 내용이죠? 코카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1 689 0 0
150504 팬들의 경질 요구 불구…바르사 회장, “발베르데는 우리의 감독”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8 174 0 0
150503 발렌시아에 충격패 '이대론 안돼'…메시, 피케-수아레스와 긴급 회의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7 205 0 0
150502 리버풀에 10년간 있을 수도 있는 위르겐 클롭 . txt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4 180 1 0
150501 효린 학폭피해자 톡 대화내용 공개 .gisa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7 348 0 0
150500 [펌] 피파4 강화하다가 실패함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3 144 0 0
150499 군대에 스마트폰 도입 이후 긍정적인 변화 . jpg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9 220 0 0
150498 현재 개봉한 영화 중 관람가 등급 논란에 휩싸인 영화 . jpg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6 222 0 0
150497 오늘자 국야 순위표 . jpg 댓글(2 ) 오스틴냠냠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4 214 0 0
150496 [펌] 러시아의 부를 독점하는 올리가르히(Oligarch) 6탄: 원조 올리가르히 보리스 베레조프스키(Boris Berezovsky)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1 133 0 0
150495 [펌] 하반기 최대어 삼성 갤노트10 ‘왕의 귀환’ 소문 총정리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9 143 0 0
150494 파워볼의 기초상식 및 분석법의 기초 댓글(2 ) ●불곰●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6 499 5 0
150493 개리그 2 있네? 댓글(1 ) 까치울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9 227 0 0
150492 개리그 건승요 댓글(1 ) 똥강아지멍멍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6 154 0 0
150491 오늘 새벽 파르마전에서 라니에리가 눈물을 흘렸던 이유 . txt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5 191 0 1
150490 빗셀 고베, 벵거 감독에게 정식계약 제시! 실무자는 이미 유럽행 막바지 협상으로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6 148 0 0
150489 오늘자 일야 센트럴/퍼시픽리그 순위 현황 . jpg 오스틴냠냠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2 158 0 0
150488 “어떻게 하면 이길까” 日야구 야쿠르트, 충격의 11연패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9 195 0 0
150487 이정후, 어느새 최다안타 1위…최초 父子 타이틀 도전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0 174 0 0
150486 [펌] 김구라 극딜 먹이는 솔비 모음 . jpg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6 236 0 0
150485 "맨유, 데 헤아 대체자로 돈나룸마 원해" 英 매체 보도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9 156 0 0
150484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 6월 A매치 2경기 소집명단 . jpg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4 155 0 0
150483 [오피셜] 맨유 우승 !!! (맹구 아님)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8 185 0 0
150482 '미키타리안 지지 셔츠도 NO!'...단호한 UEFA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1 154 0 0
150481 바이에른 뮌헨 회장, "코바치 100% 남는다" 감독 교체설 종지부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4 144 0 0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