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볼

‘올놈올’ 그레인키, ERA 2점 대 진입… 다승-이닝 1위

신고 신고

잭 그레인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동아닷컴] 한때 90마일 후반 강속구를 던지던 소년의 구속은 나이가 들며 하락했으나 그 위력은 여전히 살아있는 모습이다. 잭 그레인키(36)가 ‘올놈올’을 증명하고 있다. 그레인키는 16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 위치한 체이스 필드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이날 그레인키는 7 2/3이닝 동안 95개의 공(스트라이크 64개)을 던지며, 4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볼넷은 없었고, 삼진 5개를 잡았다. 애리조나는 1회와 4회에만 각각 3득점 4득점하며 그레인키의 어깨를 가볍게 했고, 결국 투타의 안정 속에 11-1의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그레인키는 시즌 10경기에서 64 2/3이닝을 던지며, 6승 1패와 평균자책점 2.78을 기록했다. 볼넷과 탈삼진은 8개와 62개. 그레인키는 지난 3월 29일 LA 다저스와의 개막전에서 3 2/3이닝 7실점하며 큰 우려를 낳았다. 당시 그레인키의 평균자책점은 무려 17.18에 이르렀다. 하지만 그레인키는 이후 9경기에서 모두 퀄리티 스타트를 기록했다. 6이닝 3자책점의 퀄리티 스타트 최소 기준치는 단 2번에 불과했다. 호투가 이어지며 그레인키의 평균자책점은 빠르게 하락했다. 지난 4월 26일 피츠버그전을 통해 3점대에 접어들었고, 이날 경기로 2점대까지 내려갔다. 이에 그레인키는 시즌 6승과 64 2/3이닝으로 두 개 부문에서 메이저리그 단독 선두에 올라있다. 이러한 추세라면, 평균자책점도 금세 상위권으로 오를 전망이다. 그레인키는 캔자스시티 로열스 시절에 보여주던 강속구를 잃어 버렸으나 그 동안 마운드 위에서 쌓은 경륜으로 최상위권의 성적을 보이고 있다. 단 그레인키는 이날 피츠버그전 투구 도중 복부 통증으로 강판됐다. 투구에 영향을 미치는 부상은 아니나 건강 관리가 필요해 보인다.

0 공감
비공감 0


라스강타
  • 응원랭킹
    -
  • 응원 적중 / 횟수
    - / -
  • 응원적중률
    -%
  • 공감랭킹
    -
  • 공감 / 비공감
    46 / 2

‘올놈올’ 그레인키, ERA 2점 대 진입… 다승-이닝… 의 댓글 (4개)

신고
황소황소황소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포항윤석이☆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라온하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고기한쌈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1>2

자유

자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비추천
150510 수익내실뿐~~~~ 댓글(3 ) 토사장까기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5 145 0 0
150509 오늘 안산승 가능할까요~~~~~~~~ 댓글(1 ) 뚱캔coke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7 188 0 0
150508 비오는데 토토말고 김치전에 막걸리나 먹자 댓글(1 ) 교류직류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1 132 0 0
150507 안녕하세요 오늘 가입했어요 댓글(1 ) 버즈노란색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6 108 0 0
150506 막 롱안 FC B 이런 팀 경기들은 두폴아부탁해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5 121 0 0
150505 그래서 어디간다는 내용이죠? 코카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1 689 0 0
150504 팬들의 경질 요구 불구…바르사 회장, “발베르데는 우리의 감독”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8 174 0 0
150503 발렌시아에 충격패 '이대론 안돼'…메시, 피케-수아레스와 긴급 회의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7 205 0 0
150502 리버풀에 10년간 있을 수도 있는 위르겐 클롭 . txt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4 182 1 0
150501 효린 학폭피해자 톡 대화내용 공개 .gisa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7 348 0 0
150500 [펌] 피파4 강화하다가 실패함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33 146 0 0
150499 군대에 스마트폰 도입 이후 긍정적인 변화 . jpg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9 220 0 0
150498 현재 개봉한 영화 중 관람가 등급 논란에 휩싸인 영화 . jpg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16 222 0 0
150497 오늘자 국야 순위표 . jpg 댓글(2 ) 오스틴냠냠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4 214 0 0
150496 [펌] 러시아의 부를 독점하는 올리가르히(Oligarch) 6탄: 원조 올리가르히 보리스 베레조프스키(Boris Berezovsky)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1 133 0 0
150495 [펌] 하반기 최대어 삼성 갤노트10 ‘왕의 귀환’ 소문 총정리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9 143 0 0
150494 파워볼의 기초상식 및 분석법의 기초 댓글(2 ) ●불곰●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56 500 5 0
150493 개리그 2 있네? 댓글(1 ) 까치울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9 229 0 0
150492 개리그 건승요 댓글(1 ) 똥강아지멍멍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36 155 0 0
150491 오늘 새벽 파르마전에서 라니에리가 눈물을 흘렸던 이유 . txt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25 192 0 1
150490 빗셀 고베, 벵거 감독에게 정식계약 제시! 실무자는 이미 유럽행 막바지 협상으로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16 149 0 0
150489 오늘자 일야 센트럴/퍼시픽리그 순위 현황 . jpg 오스틴냠냠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2 159 0 0
150488 “어떻게 하면 이길까” 日야구 야쿠르트, 충격의 11연패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9 197 0 0
150487 이정후, 어느새 최다안타 1위…최초 父子 타이틀 도전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40 175 0 0
150486 [펌] 김구라 극딜 먹이는 솔비 모음 . jpg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6 237 0 0
150485 "맨유, 데 헤아 대체자로 돈나룸마 원해" 英 매체 보도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9 158 0 0
150484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 6월 A매치 2경기 소집명단 . jpg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14 158 0 0
150483 [오피셜] 맨유 우승 !!! (맹구 아님)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8 188 0 0
150482 '미키타리안 지지 셔츠도 NO!'...단호한 UEFA 댓글(1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1 158 0 0
150481 바이에른 뮌헨 회장, "코바치 100% 남는다" 감독 교체설 종지부 댓글(2 ) 라스전문기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4 147 0 0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