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볼

쓰지 않으면 보내준다? 조용호 등 염경엽의 후배사랑 수혜자

신고 신고

쓰지 않으면 보낸다? SK 염경엽 감독은 후배들의 길을 열어주는 지도자로 유명하다. NC 이종욱(39) 코치, KIA 서동욱(35), KT 조용호(30)가 염 감독의 후배사랑 수혜자들이다. 

KT는 강백호의 갑작스러운 부상이탈 악재를 만났다. 그러나 오히려 팀은 상승세다. 조용호가 기대 이상의 활약으로 강백호 공백을 최소화하고 있다. 13일까지 43경기에서 타율 0.330, 득점권 타율 0.400을 기록 중이다. 조용호는 이번 시즌을 앞두고 무상 트레이드로 KT 유니폼을 입었다. 말 그대로 SK가 아무 대가 없이 조용호를 KT에 내줬다는 얘기다. 조용호와 KT 모두 윈윈의 결과를 얻고 있다.

조용호는 2017년 뒤늦게 1군 무대에 데뷔할 정도로 빛을 보질 못했다. 우유배달까지 하면서 야구에 대한 열정을 버리지 않던 그는 SK에 신고선수로 입단해 기어이 프로 선수의 꿈을 이뤘다. 그러나 지난해 16경기 밖에 뛰지 못했고 타율 0.077로 부진했다. 염 감독은 “(조)용호는 우리 팀에 있으면 뛸 자리가 없다. KT가면 뛸 수 있을 것 같아 보내준 것”이라고 말했다. 김강민, 한동민, 고종욱, 노수광, 정의윤 등이 있는 SK의 현재 외야를 보면 조용호가 파고들 틈이 없다.

염 감독은 넥센(현 키움) 사령탑 시절인 2016년에도 무상 트레이드로 서동욱의 길을 열어준 적 있다. 당시 뒷돈이 오간 것 아닌가라는 의심까지 샀지만 결국 무상 트레이드라는 게 확인됐다. 서동욱은 KIA 유니폼을 다시 입은 2016년 124경기에 출전해 타율 0.292, 16홈런, 67타점으로 데뷔 후 최고 시즌을 보냈다. 2017년에도 125경기를 뛰며 타율 0.282, 7홈런, 48타점을 기록했다. 비록 지금은 퓨처스리그(2군)에서 뛰고 있지만 KIA 이적으로 야구인생의 전환점을 마련했다.

잘 알려지지 않은 사실이지만 이 코치 역시 염 감독의 배려로 야구인생의 꽃을 피웠다. 염 감독이 현대(현 키움) 운영팀장일 당시 이 코치는 군 복무 후 방출됐다. 팀에 뛸 자리가 없었다. 방출된 이 코치의 재능이 아까워 염 감독은 몰래 그를 두산에 추천했다. 이 코치는 테스트를 거쳐 두산에 신고선수로 입단해 성공신화를 썼다. 2006년 두산에서 1군에 데뷔 해 지난해 NC에서 은퇴한 이 코치는 13시즌을 뛰며 개인 통산 타율 0.291, 1478안타, 340도루를 기록했다.

염 감독은 “팀에서 자리가 없어 뛰지 못하면 결국 그 선수의 야구인생은 끝이다. 그런데 다른 팀에서 조금이라도 기회를 잡을 수 있다면 그 선수에게는 기회가 아닌가. 야구인 선배 입장에서 생각하려고 한다. 후배가 살길을 열어주는 것도 선배가 할 일”이라고 말했다. 자신에게 아픈 부메랑으로 돌아올 수 있지만 후배를 위해 기꺼이 다른 팀으로 보낸다. 감독이 아닌 선배로서 후배를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다. 

 

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468&aid=0000534340 


0 공감
비공감 0


라스전문기자
  • 응원랭킹
    -
  • 응원 적중 / 횟수
    - / -
  • 응원적중률
    -%
  • 공감랭킹
    -
  • 공감 / 비공감
    260 / 9

쓰지 않으면 보내준다? 조용호 등 염경엽의 후배사랑 수… 의 댓글 (1개)

신고
입싸동기모임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1>2

자유

자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비추천
157045 형님들 오늘도 건승하세요 ^^ 오늘좋은느낌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44 18 0 0
157044 토토는 분석이다 vs 촉이다 사이먼치킨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43 39 0 0
157043 [오피셜] 중국 축구협회, 히딩크 경질…후임은 하오웨이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42 33 0 0
157042 수비수 변신 페르난지뉴 "펩은 모든 걸 알고 있다"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38 27 0 0
157041 야구 낮경기 언더 좀 가자 프로의승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59 72 0 0
157040 [오피셜] '토트넘 출신' 홀트비, 블랙번과 2년 계약...등번호 22번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59 90 0 0
157039 솔샤르도 거품인가 아니면 맹구는 구제불능인걸까 댓글(1 ) 로또하다토토왔다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56 103 0 0
157038 "레알 회장이 지목한 지단 대체자 무리뉴, 파격 복귀 준비 완료"(英매체)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53 112 0 0
157037 맨유 울버 갔는데 완써니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8 116 0 0
157036 어제 믈브 3박스 올 한폴낙 ㅡㅡ 댓글(2 ) TED4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9 377 2 0
157035 EPL 에서 가장 노근본 팀을 뽑아보자 댓글(2 ) 이빨의신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4 124 0 0
157034 ???:아저씨 공깃밥 언제나와요!! 댓글(2 ) 스톰스토미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0 166 3 0
157033 아까 영등포 모텔 글 보고 제가 안산에서 겪었던 일 끄적끄적 댓글(1 ) 상하이피스톨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5 545 0 0
157032 '황소' 황희찬 韓 선수 UCL 1G 공격 포인트 최다 기록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8 125 0 0
157031 달라진 산체스, 동료와 다툼 ‘맨유 동문’ 루카쿠 말려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7 145 0 0
157030 베르바토프, ‘골모음 SNS 영상’ 통해 은퇴 선언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6 127 0 0
157029 오늘 맹구라인업 브렛앤더슨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6 205 2 0
157028 [오피셜] 첼시, 오도이와 5년 장기 재계약...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5 117 0 0
157027 정우영, 프라이부르크 2군 경기에서 득점포 가동 오수병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34 104 0 0
157026 아스날 오버라면서 마재윤픽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9 168 0 0
157025 챔스2 댓글(1 ) 포항대장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1 719 0 0
157024 챔스 댓글(1 ) 포항대장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1 596 0 0
157023 새축 댓글(1 ) 포항대장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1 569 0 0
157022 맨유 댓글(1 ) 포항대장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0 506 0 0
157021 WNBA 순위좀 가르쳐주세요 댓글(1 ) 입터넷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43 196 0 0
157020 샌프란vs보스턴 댓글(1 ) 포항대장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3 332 0 0
157019 시애틀vs피츠버그 댓글(1 ) 포항대장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2 293 0 0
157018 갑니다 댓글(1 ) 입터넷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9 342 0 0
157017 오늘 믈브 추천좀해줘 형들 댓글(1 ) 메드픽스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49 175 0 0
157016 오늘 맹구 믿고 가야겟다 댓글(1 ) 언니침대에앉아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47 179 0 0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