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볼

이대호 회장 "선수협이 원한건 '보상제도 폐지' 딱 하나, 아직 FA 4년 80억원 상한제 수용 아냐"

신고 신고

 

 


[광주=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선수협회가 자유계약(FA) 4년 80억원 상한제를 수용한 것이 아니다. 단지 선수들의 마음만 모은 것 뿐이다. 아직 협상이 시작되지도 않았다."

이대호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장(37)은 FA제도 개선 협상에 대한 수용 소식에 다소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이 회장은 18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릴 KIA 타이거즈와의 원정경기를 앞두고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아직 아무 것도 정해진 것이 없는데 일부 추측 기사가 나왔다"고 발끈했다. 이어 "한국 프로야구가 위기라는 건 선수들도 느끼고 있는 부분이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 팬 목소리도 신경 쓰지 않을 수 없다. 구단들도 사정이 힘들다고 한다. 그래서 15일 10개 구단 주장들과 만나 이야기를 나눠 내린 결론은 한 가지였다. KBO가 지난해 제시한 FA 계약 총액 최대치를 4년 계약시 80억원으로 제한하자는 것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그러면서 선수협이 원하는 건 딱 한 가지였다. FA 자격 취득기간 1년 축소와 최저연봉 인상은 다 제쳐두고 '보상규정 폐지'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선수협의 결정 취지에 대해 자세히 얘기했다. 이 회장은 "이 보상제도 때문에 베테랑들이 야구를 그만두는 일이 벌어졌다. 롯데만 봐도 노경은 경우가 발생했다. 물론 나이가 들어 그만둘 수 있겠지만 선수생활을 더 하고 싶은 선수들 같은 경우 10~20년 동안 다녔던 직장을 하루 아침에 잃는 꼴이 되지 않느냐. 돈을 많이 받든, 적게 받든 간에 야구 인기를 더 향상시키고 팬, 구단과 함께 젊은 선수들에게 꿈을 줄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길 원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회장이 말한대로 선수협의 제안은 심플하다. '보상제도 폐지', 단 한 가지다. 결국 직업 선택의 자유를 보장해달라는 것이다. 

이 회장은 "미국은 보상제도 규정이 없다. 우리나라처럼 2군에 내려가면 연봉의 절반이 깎이는 규정(연봉감액 규정)도 없다. 때문에 많은 선수들이 활발하게 이동할 수 있는 것이다. 우리도 그런 것을 원할 뿐이다. 나를 필요로 하는 팀을 내가 선택할 수 있게 해달라는 것이다. 그러기 위해선 KBO에서 제시했던 'FA 4년 최대 80억원'은 어느 정도 받아들여줘야 한다는 공감대를 이룬 것일 뿐이다"며 "다만 아직 협상은 시작되지 않았다. 올스타 브레이크 기간 단장회의 때 사무총장이 선수협의 한 가지 조건을 협의할 것이다. 구단이 선수협의 조건을 받아들일지는 미지수다. 그래서 'FA 4년 최대 80억원' 수용을 했다고 말할 수 없다. 트러블 없이 선수와 구단이 만나 협상을 해야 하는데 자꾸 추측기사가 나오면 협상 자체가 진행되지 않는다. 나는 선수이기 때문에 시즌이 끝난 뒤 협상테이블에 앉을 것이다. 좋은 방향으로 타결될 수 있도록 미디어에서 도와줬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선수협이 주장하는 보상규정 폐지의 골자는 보상선수를 없애는 것이다. 하지만 이를 전해들은 구단측에는 수용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보상선수 제도를 없애면 일방적인 전력유출에서 자유로울수 없다고 강조한다. 협상이 쉽지 않아 보인다. 


0 공감
비공감 0


사직구장알바
  • 응원랭킹
    -
  • 응원 적중 / 횟수
    - / -
  • 응원적중률
    -%
  • 공감랭킹
    -
  • 공감 / 비공감
    76 / 4

이대호 회장 "선수협이 원한건 '보상제도 폐지… 의 댓글 (4개)

신고
사직구장알바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베일골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신고
타짜의선택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ㄱㄱ

신고
빤쓰배팅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1>2

자유

자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비추천
163077 소소한 픽 댓글(2 ) 축구는오바마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9 81 1 0
163076 러시아하키 댓글(2 ) 지리산천왕봉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22 71 0 0
163075 말띠랑 소띠랑 귀문관살이라는데 상사가 소띠라 큰일이네요 ㅠㅠ 댓글(3 ) 달타령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7 98 0 0
163074 시바스 골취 실화냐 ㅜㅠㅜㅠ 댓글(2 ) 직진가즈아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6 75 0 0
163073 이승민픽 진짜 개발이네 댓글(4 ) 소소하게샷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10 193 1 0
163072 동부 국민 둘다 언더 났네 댓글(3 ) 똘똘이가래떡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8 116 1 0
163071 맥컬러부상..ㅎㄷㄷㄷㄷ 댓글(5 ) 디케이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6 287 0 0
163070 안양이 역전각인데?? 댓글(3 ) 헤닉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46 168 0 0
163069 오늘 국농 핵오버네~~! 댓글(4 ) 라스의전설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25 181 1 0
163068 명절 맛있는거 많이드세요ㅎㅎ 댓글(3 ) COCHI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01 197 1 0
163067 명절 떡값 댓글(3 ) 제이스타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38 345 0 0
163066 오늘동부승보이나 댓글(5 ) 지리산날강두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5 434 1 0
163065 소소한 픽 댓글(5 ) 축구는오바마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12 256 0 0
163064 오늘 농구 꿀잼 각... 댓글(4 ) 오늘도라면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01 264 0 0
163063 저녁 맛있게 드세요^^ 댓글(2 ) 왕갈비입니다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57 143 0 0
163062 국농 DB 무진장 몰리네;; 댓글(3 ) 토토장재석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6 309 0 0
163061 연휴 재밋게 보내세요^^ 댓글(3 ) 날아라펭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47 170 0 0
163060 연휴 전날 마감은 늘 그렇듯 빡시다 댓글(2 ) 하겐다스의개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26 215 0 0
163059 오늘 동부 안양경기 개꿀잼이겠다 댓글(2 ) 광수런닝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01 293 0 0
163058 건승 하세요^^ 댓글(3 ) 비판갑시다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55 238 0 0
163057 돈땁이는 그렇게 아봉먹고도 또 오는거보면 댓글(6 ) 패널수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7 376 0 0
163056 퇴근까지 4시간 남았다 댓글(5 ) 둠가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04 328 0 0
163055 오늘만 하면 연휴다!! 댓글(4 ) 초코마요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52 284 0 0
163054 후 집에가고싶다 댓글(3 ) 울산최씨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9 256 0 0
163053 와 자이온 윌리엄스 3점 5개 연속 실화? 댓글(3 ) 처녀별자리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8 351 0 0
163052 무리뉴 "벵거는 관음증 환자" 댓글(4 ) 휘릿!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6 287 0 0
163051 다들 설 연휴라고 쉬는데 나만 출근이다 썅 댓글(3 ) 역배소문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6 242 0 0
163050 어제 맨유한폴낙 축이였는데 댓글(4 ) kun2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21 281 0 0
163049 안녕하세요 댓글(3 ) kun2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17 227 0 0
163048 오늘 느바 9시꺼 댓글(9 ) 우즈류 쪽지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1 1045 2 0
게시물 검색